얀센 접종자 추가접종 확대 언제부터 시행될까?

사진출처 = 보건복지부 공식홈페이지
사진출처 = 보건복지부 공식홈페이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장기화로 인해 바이러스로부터 보호를 하고 위중증으로 넘어가지 않도록 백신접종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방역체계를 전환하게 되고 이를 맞으면 위중증과 사망 위험이 크게 줄어들기 때문에 정부에서는 추가 접종의 대상도 확대하여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얀센 접종자 추가접종에 대해서는 50대 기저질환 환자를 우선으로 하고 다음 달부터 시행된다고 알렸습니다. 얀센 백신은 지난 6월 국내에서 한 차례를 맞는 것으로 시작 되었습니다. 30세 이상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등 활동성이 비교적 큰 젊은 층을 위주로 해서 접종을 진행했습니다.

이후에 10만명이 돌파감염자가 나오자 다른 백신에 비해서 최대 58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에 추가 접종 대상이 되었고 접종 완료 후 두 달 지난 얀센접종자를 대상으로 하여 28일부터 온라인 사전예약을 진행했습니다.

다음 달 8일부터는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 추가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 한다는 내용을 알렸고,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에 따르면 얀센 1차 접종을 한 사람이 추가적으로 Nrna 백신으로 했을 때 얀센보다는 좀 더 중화능이 더 높게 형성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또 다른 추가접종의 대상은 취약계층을 우선으로 하여 치명율이 0.31%로 청장년층 가운데 50대로 나타났기 때문에 50대에서 먼저 진행하게 됩니다. 기저질환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과 의료 종사자들 그리고 돌봄 인력, 경찰관, 소방관 등의 우선접종 직업군도 추가접종 대상에 포함 되었습니다.

접종 완료 하고 나서 6개월이 지난 사람들이 다음 달 1일부터 사전에 예약을 진행할 수 있고 얀센 접종자 추가접종 대상자 확인이 된다면 15일부터 접종이 시작 됩니다.

이 중에,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로 교차로 접종한 사람들은 화이자로 추가접종 받을 수 있고 아스트라제네카를 두 번 맞은 사람은 화이자나 모더나를 맞도록 진행 됩니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위탁하여 생산되는 모더나 백신의 경우 오늘까지 243만 5천 회분이 공급된다고 알렸습니다.

얀센 접종자 추가접종 온라인 예약이 시행 됨에 따라, 부작용에 대해 걱정하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부작용에 노출되지 않으려면 백신 접종 전에 본인이 알레르기 등은 없는지 꼼꼼하게 체크해 보아야 하고, 기저질환에 대해 의심이 되는 사항이 있다면 의료진을 통하여 검사를 받아 상담 후 진행하는 것이 안전 합니다.

얀센 접종자 추가접종을 한다고 무조건 부작용에 노출 되는 것은 아닙니다. 본인의 체질 등을 고려하여 의료진 상담으로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으며 추가적으로 할 때 본인이 교차로 진행해야 하는지에 대한 여부 또한 진료 받은 후에 진행할 수 있습니다.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