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난, 취업난 속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열린다, 전국 청년창업가 참가해

사진출처 =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사진출처 =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오늘 29일, 구인난과 취업난 속에 살아가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하여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가 부산시에서 열린다는 소식 입니다. 올해로 일곱 번째 맞이하는 부산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는 비대면 예선을 먼저 통과하고 선정된 팀만 참여할 수 있습니다.

지난 해에도 비대면으로 이루어졌는데, 올해도 예선은 비대면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부산창업 유튜브 채널 Bstar TV를 통하여 생방송으로 송출하여 현장의 실황을 다른 사람들도 볼 수 있게 전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번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는14개 시도에서 총 118팀 중에 360여 명이 신청을 했고, 서류 심사를 통하여 50개 팀을 선발하고 비대면 영상 심사로 예선전을 치렀습니다. 예선전을 통하여 대학교 학생부에서도 인기가 높았는데, 대학교 9개팀 그리고 고등학교 2개 팀 총 11개 팀이 본선에 진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부산시에서는 본선을 앞두고 있는 11개 팀에 대하여 창업에 대한 역량을 강화하고 높이기 위해서 선배 창업기획 멘토링을 통하여 상담과 지도까지 아끼지 않고 지원을 하여 부족한 부분을 보완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주최함에 따라 코로나19로 생긴 위기와 맞물려서 취업난 그리고 구인난이 지속되는 가운데 청년들에게 다시금 일어설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준 것입니다.

부산시에서는 대상 1개 팀에 대하여 부산시장 상과 500만원, 최우수 상 3개 팀에 시상금 각각 200만원과 상장 그리고 우수상 3개 팀에 대하여 시상 금 각각 100만원과 상장을 수여하고 장려상에게는 4팀을 선별하여 각각 50만원과 상장을 수여할 예정입니다.

본선11개팀 모두에게는 시에서 주관하게 되는 예비, 초기 창업기업 육성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도록 하는데 부산시 기술 창업 인큐베이팅 사업 참여할 때 가산점도 부여 받을 수 있도록 진행됩니다.

작년에 우수상을 받은 서울시립대 학생들에 대해서는 부산시 예비창업기업으로 선정이 되어 부산 창업기업 TREAD & GROOVE를 설립했고 올해 매출액의 경우 5000여 만원을 달성할 것으로 알려졌고 추가적인 고용 계획도 있다고 전했으며 각종 패션과 디자인 전시에 출품 하여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이런 성공적인 사례를 기반으로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가 성공리에 진행이 되고 있는데, 단순히 상금 취득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이러한 기회를 통하여 발굴한 창업기업에 대해 사회에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목적으로 부산시는 앞으로 청년들의 기발한 아이디어가 사장되지 않고 창업으로 연결 되고 청년들이 수도권에서 역으로 부산에서 창업하는 사례를 많이 많들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