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5월 27, 2022
Home코스피 3,000선 돌파 실패, 미국 “소비자물가 사상 최대치”
Array

코스피 3,000선 돌파 실패, 미국 “소비자물가 사상 최대치”

이번주 미국과 중국의 10월 물가상승률이 가파르게 상승함에 따라 인플레이션 우려가 커진 가운데 2,900선을 힘겹게 지키고 있었던 코스피는 또 3,000선을 돌파하는데 실패했습니다. 전문가들은 미국 물가지표에서 중고차와 운송서비스는 정체 양상을 보이면서 부담이 낮아 졌지만 식품과 에너지 등의 헤드라인 소비자물가지수 CPI 상승률이 확대되었다는 점을 불안요소로 꼽았습니다.

특히 비중이 가장 큰 주거지 물가 상승률이 지속적으로 상승함에 따라 핵심 CPI상승률을 끌어 올리고 있다는 점이 금리 인상 불안감을 키워 내어 국내 증시에 부담을 줄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Loading...

1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번 주 코스피의 경우 전주 대비하여 8.06포인트 즉, -0.29% 하락한 2.968.80에 거래를 마쳤고 지수는 2,960 선으로 시작하여 낙폭을 키우다 12일 1% 넘게 반등 했지만 결국 3,000선 아래에서 마감했습니다.

같은 기간 코스닥은 6.57포인트 내린 1,009.07에 장 마감을 하였고 코스닥 역시 주 초반 1,000선을 이탈했다가 12일 1%넘게 반등하며 1,000선을 탈환 하였다. 이번 주 미 증시의 경우 10월 물가지표가 시장 전망치를 웃돌면서 숨 고르기에 들어갔습니다. 특히 미국 10월 소비자 물가지수가 10일 전년 동월 대비하여 6.2% 상승하여 시장 예상치 5.9%를 웃돌면서 미국의 증시는 충격을 받았습니다.

이는 지난 1990년 12월 이후에 31년 만에 최고치로 나타났고 이에 같은 날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하여 0.66% 하락한 3만 6,079.94에 마감했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 500 지수는 0.82% 내려간 4,646.71에 거래를 마쳤는데 특히 반도체 등의 국내 대표 산업군이 속해 있는 나스닥 지수는 1.66% 급락한 1만 5,622.71을 기록하여 국내 증시에 악재로 작용했습니다.

미국 발 인플레이션 우려가 커짐에 따라 코스피지수는 11일 1%넘게 빠졌고 국내 증시가 미국 CPI물가 상승에 발작한 것은 금리 인상 시기가 앞당겨 질 것이라는 전망으로 관측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인플레이션에 따른 금리인상 우려가 국내 증시를 누를 것으로 보이지만 동남아시아에서 공급난이 해소가 될 조짐이 보이는 만큼 국내 증시의 경우 반등을 시도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으며 실제 최근 베트남이나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지역에서 코로나 확산세가 둔화됨에 따라 차량용 반도체와 의류 주문자상표부착생산 등 글로벌 병목 현상이 완화 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동남아지역 공급망 차질 완화 조짐과 더불어서 겨울철 이후에 완화 되는 에너지 수급상황을 감안하면 현재 물가우려는 지나친 수준이라고 전문가들은 설명했고 다음 주 주간 코스피 예상범위를 2,850부터 3,000선으로 제시 하였습니다.

이 포스팅은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oading...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