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5월 27, 2022
Home네이버 파격적 경영진개편, 새로운 젊은 리더 81년생 최수연 대표
Array

네이버 파격적 경영진개편, 새로운 젊은 리더 81년생 최수연 대표

사진출처 = 네이버공식홈페이지
사진출처 = 네이버공식홈페이지

네이버가 MZ세대 1981년생 최수연을 새 사령탑으로 맞았습니다. 1999년도 창립이래 가장 파격적인 경영진을 개편했다는 소식입니다. 네이버는 젊고 국제감각과 전문성을 갖춘 리더를 발탁하여 역동적인 조직을 구축하고 글로벌 사업을 강화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이번 개편을 진행한 것으로 보여집니다.

Loading...

내부적으로는 MZ세대와의 소통을 통하여 내부 결속력을 다지겠다는 의도로 보이고 있는 가운데, 지난 17일 이사회를 열고 최수연 글로벌사업지원부 책임리더를 대표로 내정했습니다. 최수연은 1981년생으로 네이버 전신인 NKN에 공채로 입사한 후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과 미국 하버드대 로스쿨을 나와 2019년도부터 글로벌사업지원부에서 해외 사업을 맡아왔습니다.

한성숙 대표 임기는 2023년도 3월까지로 1년 4개월가량 남았지만 네이버 개발자 사망사건을 계기로 하여 강도 높은 경영 쇄신에 착수하며 조기 퇴진하게 된 것입니다. 새 최고재무책임자 CFO는 김남선 투자 및 글로벌 인수, 합병 전담조직 책임리더가 내정되었습니다.

김남기는 1978년생으로 M&A전문가이고 하버드대 로스쿨을 졸업하고 미국 로펌 근무를 거쳐 모건스탠리, 맥쿼리자산운용 등의 투자 업계에서 전문성을 쌓아왔고 2020년 영입되어 그간 네이버가 진행한 굵직한 해외 투자와 M&A를 총괄하며 법무뿐만 아니라 투자 실무에서 뛰어난 실력을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네이버의 이번 인사는 이해진 글로벌투자책임자가 앞서서 임직원에게 공유했던 “젊은 리더”와 글로벌 사업 강화에 맞추어서 세대 교체라는 평가가 나온 것으로 보여 진다고 했고 두 책임 리더는 네이버의 새 사령탑으로 하여 검색, 웹툰, 쇼핑, 인공지능 등의 신사업을 키워 해외시장을 공략하고 미래 먹거리를 발굴하게 되는 중책을 맡게 된다고 전했습니다.

이에 따라 미국, 유럽, 아시아시장 개척을 강조하는 이 GIO의 의지에 따라서 두 글로벌 전문가가 네이버를 진두지휘할 전망이라 내다보았고 네이버의 새 경영진 인사는 내년 3월에 주주총회를 통하여 공식적으로 확정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또한 글로벌 사업의 방향성을 설정하고 실제 투자를 담당하는 두 임원이 새로운 사령탑에 오름에 따라 네이버의 글로벌 사업 속도가 붙을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설명했고 두 책임 리더는 글로벌 빅딜을 비롯하여 인수합병 등 경험이 풍부하여 네이버의 해외 사업을 책임질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았다고 알렸습니다.

이해진 글로벌투자책임자는 올해를 글로벌 진출 원년으로 선언하면서 미국, 유럽, 일본, 동남아 등을 거점으로 하여 각 분야 별로 대대적인 해외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고 사내독립기업 체제도 더욱 강화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이 포스팅은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oading...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