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퇴직연금 ETF 출시했다 “은행권 최초”

사진출처 = 하나은행
사진출처 = 하나은행

하나은행에서 퇴직연금 DC와 개인형 퇴직연금 IPR가입자들이 상장지수펀드에 투자할 수 있는 퇴직연금 ETF를 출시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그 동안 퇴직연금에서 ETF투자는 증권사에서만 가능한 일이었지만, 하나은행에서 이러한 상품을 내놓았음에 따라 퇴직연금 ETF출시로 은행에서도 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하나은행의 스마트폰뱅킹 대표 브랜드 하나원큐 앱을 통하여 퇴직연금 자산을 ETF, 예금, 펀드 등으로 손 쉽게 리밸런싱 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고 증권사와 동일하게 ETF 투자 시에 발생하는 추가적인 수수료도 없다고 전했습니다.

하나은행에서는 연금자산관리 목표로 설정하여 장기 수익률 개선을 위하여 투자기간과 투자 성향 등을 고려해 유형 별로 모델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TDF 및 로보어드바이저 하이로보 등의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제공하여 지원하게 되고 이러한 구성을 통하여 하나은행 개인형 퇴직연금 IPR 은 은행권 최상위수준의 수익률을 시현하고 있다고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이외에 하나은행 연금손님 관리센터에서는 전화상담 등을 통하여 제공하고 있는 세무상담 서비스와 고객의 노후 자산관리를 위해 연금 전문가가 직접 찾아가서 설계해 주는 대면 컨설팅 서비스 운영을 통해 고객을 확보 하고 있고 다양한 채널을 활용하여 수익률을 개선하고 퇴직연금 자산관리를 보다 쉽고 간편하게 받을 수 있다는 장점으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하나은행 연금사업단 김미숙 단장의 말에 따르면 퇴직연금 ETF출시와 관련하여 다양한 퇴직연금 포트폴리오 구성은 물론 수익률을 관리하는 것도 수월해질 것이다 라고 전했고 고객들이 보다 더 나은 수익률로 보답할 수 있는 퇴직연금 1등 은행이 되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하나은행은 영업점에서 가능했던 이러한 서비스를 유치함에 따라 차별화 된 전략을 보여줄 것이라고 전했고 내년부터는 운용사와 협업하는 방식으로 컨설팅 서비스의 품질을 더욱 높일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