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보험 가입 팁 주의해야 하는 점

[포스트인컴] 정아현 기자 = 암보험 가입 팁 주의해야 하는 점

한국사람들에게도 두려운 질병 중에 하나가 ‘암’ 입니다. 암에 노출 되는 비율도 늘고 있고 그에 따라 들어가는 치료비 또한 만만하지 않아 이에 대해 준비를 하기 위해 보험상품을 준비하시는데, 암보험 가입 팁은 무엇이고 어떤 것을 보면서 준비해야 하는지 주의해야 하는 것까지 연결하여 살펴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암보험 가입 팁

암 보험상품은 다양하게 출시되고 있고 회사 별로 제공하고 있고 혜택 범주가 다르기 때문에 꼼꼼하게 알아보면서 암보험 가입 팁을 살피면서 가입진행을 해야 합니다. 암보험의 경우 암 질환 자체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어야 합니다. 주 계약은 특약으로 들어가 있어야 하고 암 진단비를 보장하여 사망이나 후유장해 보장이 되고 수술이나 입원 등 치료를 위한 실제 비용을 보상 받을 수 있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주계약 이외에 필요한 사항들을 특약을 추가할 수 있는 형태로 이루어져 있다습니다. 특히 암 보험의 가장 기본이 되는 보장 내용은 바로 ‘암 진단비’인데, 암으로 판명되면 가입 시 미리 정한 보험금을 지급하게 됩니다. 그 외에 특약으로 수술, 입원, 치료, 재발 등에 대한 사항들을 넣어두면 암 진 단비 이외에도 다양한 형태로 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암보험 가입 팁

암보험 보장금액, 진단비 암의 종류에 따라 진단비가 달라지기 때문에 진단비 설정이 중요 합니다. 우리가 암보험에 가입하는 가장 큰 목적이 암에 걸렸을 때 수술, 입원, 치료 등에 드는 비용에 대한 부담을 덜기 위해서인데, 따라 서 암보험의 보장금액은 매우 중요하고 어떤 암에 걸렸을 때 얼 마의 보험금을 받는지 미리 알아두면, 암보험 가입 전 보장금액을 설정하는 데 유리할 수 있습니다.

암보험 가입 팁은 보험의 분류를 하여 고액 암인 식도암이나 췌장암, 뼈암, 뇌암, 림프암 등을 보장하게 되는 진단금을 확인하고 소액암, 고액암, 일반암 중 어떤 암으로 분류되는지에 따라 암 진단비가 달라집니다.

생명보험사와 손해보험사의 암 분류기준은 달라서 지급되는 암 진단비도 다르다는 것이 특징 입니다. 생명보험사에서는 생식기암인 유방암, 자궁 암, 난소암, 전립선암을 소액암으로 분류했고, 손해보험사는 일반암으로 분류하는데 예를 들어 일반암인 위암에 걸렸을 때, 진단금액이 3천만 원이면 소액암인 갑상선암에 걸렸을 때는 3천만 원의 10~20%에 해당하 는 300~600만 원을 진단비로 받을 수 있습니다.

암보험 가입 팁

고액암은 따로 특약 으로 진단비를 보장하므로 특약 가입시 일반암 진단금보다 높긴 하지만 고액암을 추가로 넣는 것 보단 일반암 진단비를 높이는 것이 전략적으로 유리합니다. 일반암의 진단금액을 5천만 원으로 설정하고, 고액암을 추가로 넣지 않았을 때 고액암에 걸리더라도 5천만 원의 진단비를 받을 수 있기 때문이죠. 그렇게 되면 소액 암의 진단비도 비싸진다. 또한, 소액암도 진단비가 10%가 아닌 20%로 높은 것이 좋습니다.

암보험 가입 팁을 짚어보았는데요, 고액으로 들어가게 되는 치료비에 대하여 부담을 낮추는 목적으로 활용하여 가지고 있는 것은 좋지만 꼼꼼하게 확인하면서 효율적으로 활용 되어야 하는 것도 중요 합니다.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